천안시, 전체 어린이집 휴원 연장

코로나19 재유행, 확산과 방지 위해

정선화 기자 | 기사입력 2020/09/03 [10:15]

천안시, 전체 어린이집 휴원 연장

코로나19 재유행, 확산과 방지 위해

정선화 기자 | 입력 : 2020/09/03 [10:15]

▲ 천안시청 전경.  

 

[정선화 기자] 충남 천안시는 코로나19 확진자가 지속 발생함에 따라 오는 6일까지였던 어린이집 휴원을 별도 통보 시까지로 연장한다.

 

3일 시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진이 수도권 중심으로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천안도 8월15일 이후 급증해 매우 엄중한 상황이라는 판단이다.

 

이에 따라 영유아에 대한 감염병 예방 및 확산 방지 위해 무기한 연장을 결정하게 됐다.

 

휴원 연장 시에도 긴급보육은 계속 실시되며 어린이집은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보다 강화된 방역조치를 반영해 불가피·긴급한 경우 제외하고는 외부인 출입이 금지된다. 또 특별활동, 외부활동, 집단행사, 집합교육 등도 할 수 없다.

 

박상돈 천안시재난안전대책본부장(천안시장)은 “어린이집 휴원 시에도 맞벌이 가정 등 돌봄이 필요한 경우에는 어린이집에 아이를 맡길 수 있다”며 “휴원 기간 천안시 전체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소독 등 강화된 방역조치를 시행해 더욱 안전한 보육 환경을 조성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스기사타이틀}

+

{첨부파일}
{제목}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