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임도 개방계획 취소

심지혜 기자 | 기사입력 2020/09/15 [16:05]

아산시,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임도 개방계획 취소

심지혜 기자 | 입력 : 2020/09/15 [16:05]

 

▲ 임도 통행금지 사진.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이번 추석에 임도시설을 개방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시는 성묘객의 편의를 위해 매년 추석을 전후하여 임도 시설을 개방해왔으나 최근 코로나19 확산 추세와 지난 11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 발표한 ‘추석 연휴 국민 이동 최소화’ 방침에 따라 연휴 기간 산림 내 모든 임도를 개방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임도를 개방하지 않기로 결정했다”며 “불편사항이 있더라도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한 시민들의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이번 추석에 임도시설을 개방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시는 성묘객의 편의를 위해 매년 추석을 전후하여 임도 시설을 개방해왔으나 최근 코로나19 확산 추세와 지난 11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 발표한 ‘추석 연휴 국민 이동 최소화’ 방침에 따라 연휴 기간 산림 내 모든 임도를 개방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임도를 개방하지 않기로 결정했다”며 “불편사항이 있더라도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한 시민들의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박스기사타이틀}

+

{첨부파일}
{제목}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