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기술교육대, 익명신고시스템 ‘레드휘슬’ 도입

개인정보 노출 없이 제보가능. 갑질, 청탁‧금품수수 등 부패예방 기대

정선화 기자 | 기사입력 2020/10/08 [16:49]

한국기술교육대, 익명신고시스템 ‘레드휘슬’ 도입

개인정보 노출 없이 제보가능. 갑질, 청탁‧금품수수 등 부패예방 기대

정선화 기자 | 입력 : 2020/10/08 [16:49]

▲ 한국기술교육대학교 익명신고시스템 ‘레드휘슬’ 접속 QR코드. 

 

[정선화 기자] 한국기술교육대학교(총장 이성기)는 부정부패를 차단하고 내부 통제를 강화해 청렴한 조직문화를 정착시키고자 익명신고시스템인 ‘레드휘슬’을 도입한다고 8일 밝혔다.

 

제보대상은 부정청탁 및 금품‧향응수수, 성비위, 갑질 등 조직의 윤리적 가치와 청렴성에 반하는 모든 부패행위이다. 이용은 별도의 회원가입 없이 교직원과 민원인 등 누구나 가능하다.

 

제보는 컴퓨터, 스마트폰을 이용해 익명신고 웹페이지, QR코드, 한국기술교육대 익명 신고 전용 앱(레드휘슬)을 통해 신고할 수 있다.

 

접수된 신고서는 실시간으로 감사실 담당자에게 문자메시지와 메일로 전송되며, 신고자는 홈페이지에 접속해 처리 결과를 확인하는 것은 물론 익명 상태에서 감사실 담당자와 의사소통도 가능하다.

 

특히, IP추적방지, 암호화, 로그파일 자동 삭제 등 최신 보안기술을 바탕으로 신고자의 익명성이 철저하게 보장된다.

 

한국기술교육대학교 정지창 감사실장은“이번에 도입되는 익명신고시스템이 신고자의 신분 노출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하고, 건전한 신고문화 정착을 통해 부정부패에 대한 예방 효과와 교직원들의 청렴 의식 향상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스기사타이틀}

+

{첨부파일}
{제목}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