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청 토지관리과 새내기 공무원, 청렴을 외치다

대표 청백리 고불 맹사성 정신 계승 발전

심지혜 기자 | 기사입력 2021/02/18 [14:03]

아산시청 토지관리과 새내기 공무원, 청렴을 외치다

대표 청백리 고불 맹사성 정신 계승 발전

심지혜 기자 | 입력 : 2021/02/18 [14:03]

▲ 토지관리과 새내기 공무원 대상 청렴 교육. 


[심지혜 기자] 충남 아산시청 토지관리과가 2021년 상반기 임용된 새내기 공무원과 함께 고불맹사성 기념관을 찾아 청렴에 대해 다짐하는 시간을 가졌다.

 

충남 아산시 배방읍 중리에 위치하고 있는 고불맹사성기념관은 우리 민족의 대표적인 청백리인 고불 맹사성 정승을 알리고 맹사성의 청백리 정신을 계승 발전시키기 위한 곳으로 앞으로 내가 곧 청렴이다라는 생각을 갖고 공직에 임해야 하는 신규공무원들에게는 최적의 교육 장소다.

 

대규모 도시개발사업과 산업단지 개발 등 모든 개발사업의 시작과 끝을 담당하고 있는 토지관리과는 주민재산권 보호를 위한 정확하고 빠른 지적측량업무, 부동산거래 질서 확립을 위한 부동산업무, 4차산업혁명 시대를 이끌고 있는 공간정보 업무 및 드론업무, 공평과세의 기초를 만들어 가고 있는 공시지가 업무 등 다양한 추진을 통해 2020년 충청남도 우수기관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고불맹사성 기념관을 함께 찾은 새내기 공무원 최규완 주무관은 청렴은 오늘의 미래다’”라며 청렴을 생활화해 앞으로 주민에게 더욱 봉사하는 마음으로 행정서비스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윤인섭 토지관리과장은 아산시 토지관리과에서는 멘토-멘티를 통해 새내기 공무원들이 빠르게 공직사회에 적응할 수 있도록 돕는 한편, 처음 배울 때부터 청렴을 생활화 할 수 있도록 이끌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박스기사타이틀}

+

{첨부파일}
{제목}
관련기사목록